8살연상 볼링선수와 결혼해 혼전임신 고백한 여배우

벌써 결혼 3년 차
출처: 인스타그램 @s2___l

2004년 MBC ‘단팥빵’에 아역 배우로 출연하며 연예계에 첫발을 디딘 여배우가 8살 연상의 프로볼링 선수와 결혼해 주목을 받았다.

출처: 인스타그램 @s2___l

이예나는 2022년 10월, 서울 청담동에서 프로볼링 선수인 예비 신랑과 결혼식을 올리며 ‘품절녀’가 되었다.

예비 신랑에 대해 이예나는 “연예인 볼링팀 활동을 통해 오랫동안 알고 지냈다”며 “배려심이 많은 그에게 반해 연인으로 발전했고, 1년 전부터 결혼을 결심했다”고 전했다. “함께 있으면 진정으로 사랑받는다는 느낌을 받고, 항상 웃음을 준다”고 덧붙였다.

출처: 인스타그램 @s2___l

또한 “그는 정말 착한 사람으로, 가끔은 너무 착해서 놀라울 정도”라며 “많은 사람들에게 배려심이 깊고, 긍정적인 에너지를 가지고 있어, 누구에게도 미움받지 않는다”고 말하며 남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출처: 인스타그램 @s2___l

외동딸로 성장한 이예나는 이상적인 가정에 대해 특별한 바람을 갖고 있다고 밝혔다. “집이 시끌벅적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항상 해왔다”며, “그래서 자녀는 세 명을 생각하고 있다”고 말하며 웃었다.

예비 신랑에게 전하고 싶은 말이 무엇이냐는 질문에, 이예나는 부끄러운 듯 대답했다. “항상 저를 웃게 해주어서 고마워요. 저 역시 남편을 존경하고, 남편을 위해 기도하며, 어려운 시기에는 남편의 든든한 지지가 되고, 어떤 상황에서도 감사할 줄 아는 아내가 되겠습니다”라고 말했다.

출처: 인스타그램 @s2___l

또한 같은 해 7월, 이예나는 혼전 임신 사실을 공개했다. 자신의 SNS에 “우리에게 소중한 생명이 선물처럼 찾아왔어요. 알콩이”라는 글과 초음파 사진을 올리며 이 소식을 팬들과 나누었다.

이예나는 남편의 아이디를 태그하며 “아빠가 된 것을 축하해요”라고 글을 남겼다. 또한, 지인들과 팬들에게는 “10월 29일 우리와 함께 축복해 주세요”라고 부탁했다.

출처: 인스타그램 @s2___l

출산 이후, 이예나는 “내가 정말 이 아이를 품었나 싶어요. 아직도 내 눈앞에 있는 이 모습이 믿기지 않아요. 알콩이는 매우 건강하게 태어나서, 빵빵한 볼살이 정말 매력적이에요. 하루 만에 눈을 떠서 벌써부터 아빠, 엄마와 눈을 맞추는 우리 아들이에요. 계속 보고 싶고, 늘 함께하고 싶어요”라고 감격스러운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예나는 2004년 MBC 드라마 ‘단팥빵’에 아역으로 출연하며 연예계에 첫발을 내디뎠고, 이후 2017년 tvN 드라마 ‘써클: 이어진 두 세계’에 특별 출연하며 본격적인 활동을 재개했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