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혼하고 16살 딸을 데리고 40살에 결혼한 동안 배우

출처: 인스타그램 @jessica_kimkayeon

그녀는 1995년에 결혼생활을 시작했다가 1998년에는 협의 이혼을 진행했으며, 이전 배우자와의 관계에서 한 딸을 두고 있는 싱글맘이 되었다.

2011년 2월에 새로운 남편과 혼인신고를 했다는 사실이 알려졌으며, 2015년 8월 1일에는 두 번째 자녀를 출산했다.

출처: 인스타그램 @jessica_kimkayeon

배우 김가연이 시아버지로부터 합격점을 얻은 비결에 대해 밝혔다.

MBN ‘속풀이쇼 동치미’에서는 ‘너는 내 아들과 결혼해서 좋겠다’를 주제로 이야기가 진행되었다.

출처: MBN / 속풀이쇼 동치미

김가연은 재혼 상대인 8살 연하의 임요환이 첫 결혼이라고 언급하며 “결혼 당시 남편의 팬클럽 회원이 50만 명이 넘었다.”

출처: MBN / 속풀이쇼 동치미

“아버지께서는 전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훌륭한 아들을 두셨기에 저 같은 며느리가 눈에 들지 않으셨을 것이다. 아버지께서는 이미 학력이 뛰어난 다른 여성을 염두에 두고 계셨고, 제 이야기가 나오자 신경전이 벌어졌다”고 설명했다.

출처: MBN / 속풀이쇼 동치미

결혼 전 연인일 때, 남편 차를 운전해 마트에 갔다가 차 키를 잃어버렸고, 남편에게 전화를 했다.

아버지가 차 키를 가지고 계셨기에, 저를 만나러 오시기로 했다. 1시간 넘게 달려오신 끝에, 저를 만나기 위해 오신 것이었다”고 첫 만남을 회상했다.

출처: MBN / 속풀이쇼 동치미

김가연은 “아버님이 차 키를 주시고 바로 가셨다. 시간이 지나 아버님이 말씀하신 것은, 아버님께서는 저를 20대처럼 보이는 외모 때문에 합격점을 주셨다고 하셨다”고 덧붙였다.

출처: MBN / 속풀이쇼 동치미

한편 김가연은 1994년 미스 해태 선발대회에서 미스 해태 선으로 선정되어 처음 주목받았으며, 그해 MBC 5기 공채 개그맨으로 방송계에 첫발을 디뎠다.

1999년에는 MBC 드라마 ‘리가 정말 사랑했을까'(배용준, 김혜수 주연)에 출연하며 본격적으로 연기자로 활동을 전환하였다.

출처: 인스타그램 @jessica_kimkayeon

MBC 개그맨 시험 중에 별다른 준비 없이 자연스러운 전라도 사투리를 사용했는데, 심사위원들은 이를 열심히 연습한 것으로 오해하고 그녀를 선발했다고 전해진다.

영화계에서도 활약한 김가연은 2000년 영화 ‘반칙왕’에서 송강호의 동료직원 역할로, 2004년에는 ‘홍반장’에서 간호사로 출연하였다.

출처: 인스타그램 @jessica_kimkayeon

특히 그녀는 제41회 대종상 영화제에서 여우조연상을 수상하며 연기력을 인정받았고, ‘화려한 휴가’, ‘판타스틱 자살 소동’ 등 다수의 영화에도 출연하였다.

남편 임요한은 전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 2 프로게이머이자 현직 프로 포커 플레이어로, T1 소속 방송인으로도 활동 중이다.

출처: 인스타그램 @jessica_kimkayeon

e스포츠라는 새로운 스포츠 분야의 발전과 대중화에 크게 기여하며, 많은 후배들이 프로게이머로 활동할 수 있는 길을 열었다고 평가받는 1세대 e스포츠 스타이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