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189cm에 너무 잘생겨 현재 전세계인이 사랑하는 대세 배우

출처: 인스타그램 @byeonwooseok

연극영화과에 진학해 연기자가 되고자 했던 그는 YG케이플러스 모델 소속사에 들어가 모델 활동을 하며 소속사의 연기 수업을 받고 결국 연기자로 데뷔했다.

그는 키가 약 189~190cm로 모델들 사이에서도 키가 큰 편이며 비율이 매우 뛰어나다.

출처: 인스타그램 @byeonwooseok

배우 변우석이 주연을 맡은 tvN 월화드라마 ‘선재 업고 튀어’는 글로벌 OTT 플랫폼을 통해 전 세계 133개국에서 방영되고 있으며, 이에 따라 전 세계 팬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국내외 팬들 사이에서 ‘선재 앓이’ 열풍이 거세게 일고 있다. 변우석이 최근 팬 커뮤니티 위버스에 가입하면서, 그의 가입 후 2시간 만에 가입자 수가 10만 명을 넘어섰다.

출처: 인스타그램 @byeonwooseok

아시아 지역의 OTT 서비스인 Viu에 따르면 ‘선재 업고 튀어’는 인도네시아, 싱가포르, 말레이시아에서 5월 첫 주 Viu 주간 차트에서 1위를 기록했다.

또한 홍콩과 필리핀에서는 2위, 태국에서는 3위를 차지하며 대부분의 Viu 서비스 국가에서 상위권에 오르는 성과를 보였다.

출처: 인스타그램 @byeonwooseok

변우석의 인기는 그의 활동이 공백기 없이 이어지고 있음을 시사하며, 그는 2011년 11월에 입대하여 2013년 8월에 대한민국 육군 제 37보병사단에서 군복무를 마친 것으로 알려졌다.

2015년 모델로 첫 발을 내디딘 변우석은 노희경 작가의 tvN 드라마 ‘디어 마이 프렌즈’로 연기를 시작했다.

출처: 인스타그램 @byeonwooseok

이후 ‘청춘기록’, ’20세기 소녀’, ‘힘쎈 여자 강남순’ 등의 작품에서 독특한 연기를 선보이며 글로벌 시청자들의 관심을 끌었다.

실제로 변우석은 점진적으로 성장해 온 사례다. 최근 ‘홍석천의 보석함’ 유튜브 채널에 출연한 그는 “오디션에 100번 떨어졌다. 너무 많이 떨어져 ‘이렇게까지 떨어져도 되나’ 싶었다”고 털어놨다.

출처: 인스타그램 @byeonwooseok

변우석은 과거를 회상하며 “사람들이 ‘너는 몇 년 안에는 안 된다’고 많이 말했다”라고 전했다.

“많이 노력했던 것 같다. 꾸준히 하다 보니 그때부터 붙기 시작해 하나하나 이뤄진 것 같다”고 덧붙였다.

출처: 인스타그램 @byeonwooseok

한편 변우석은 오는 6월 대만 타이베이를 시작으로 태국 방콕, 서울, 홍콩 등에서 ‘변우석 아시아 팬미팅 투어 서머 레터’를 열고 전세계 팬들과 직접 만날 계획이다.

tvN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청춘기록’, 넷플릭스 ’20세기 소녀’ 등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쌓아온 변우석은 ‘선재’를 만나면서 비로소 화려한 꽃길을 걷게 됐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