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 147.5cm 단신 여가수가 전한 안타까운 소식

출처: 인스타그램 mignonben

32세 여가수가 이혼 후의 심경을 밝혔다.

그녀는 자신의 소셜 미디어에 “힘을 주세요”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시했다.

출처: 인스타그램 mignonben

가수 벤은 검정색 목폴라 티셔츠를 입고, 손으로 V자를 만들어 청초한 매력을 발산했다.

또한 그녀는 팬들의 응원 댓글을 공유하며 “완전히 충전됐어요. 때로는 말이 상처가 되기도 하지만, 그런 말 덕분에 큰 힘을 얻을 수 있었어요. 약해질 시간이 없어요. 파이팅”이라고 긍정적인 마음가짐을 드러냈다.

출처: 인스타그램 mignonben

이혼 사유

관계자는 지난달 29일 언론사와의 인터뷰에서 “벤의 이혼이 사실이며, 양육권은 벤이 맡게 될 것이다. 이혼의 주된 책임은 남편 이욱 이사장에게 있다”고 명확히 했다. 그러나 구체적인 이혼 시기에 대해서는 밝혀지지 않았다.

출처: 인스타그램 mignonben

벤은 지난해 12월 말에 법원에 이혼 조정을 신청한 바 있다. 판결문이 나온 상태로, 최종적인 이혼 결정만을 앞두고 있다고 전해진다.

결혼 3년 만에 이혼 소식을 알리게 되어 많은 사람들에게 안타까움을 주었다.

전 소속사와도 갈등

출처: 인스타그램 mignonben

벤은 현재 전 소속사와의 갈등 상태에 있다. 2023년 1월 메이저나인과의 계약이 종료된 후, 벤은 “14년 동안 가족 같은 분위기에서 음악 활동을 지원해준 것에 대해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으나, 같은 해 5월에는 소송을 제기했다.

음원 수익의 앞으로의 분배 방식에 대해 양측의 의견이 맞지 않았던 것으로 추측된다.

출처: 인스타그램 mignonben

법원은 조정을 권고하는 결정을 내렸지만, 2023년 11월에 양측은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고 결론지었다. 결국, 양측은 오는 3월 28일 첫 변론기일을 앞두고 있다.

결혼 1년 1개월 만에

출처: 인스타그램 mignonben

한편 벤은 2010년 그룹 베베미뇽의 멤버로 데뷔해 활동을 시작했으며, 2012년부터는 솔로 가수로 전향해 ‘열애중’, ‘헤어져줘서 고마워’, ‘벚꽃이 피면 우리 그만 헤어져’, ‘오늘은 가지마’ 등 많은 히트곡을 발표했다.

2019년 9월에는 W재단 이사장 이욱과의 3개월간의 열애 끝에 공개 연애를 시작했고, 이듬해인 2020년 8월에는 결혼 소식을 전격 발표했다.

출처: 인스타그램 mignonben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혼인신고를 먼저 진행하고 결혼 생활을 시작한 뒤, 2021년 6월에는 뒤늦게 결혼식을 치렀다.

또한 벤은 결혼 후 1년 1개월이 지난 2022년 7월에 임신 소식을 알렸고, 지난해 3월에는 첫 딸을 출산했다. 그러나 이 아이는 벤이 혼자서 양육하게 되었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