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통해서 운동하다 ‘다이어트 비디오’ 냈는데…초대박 났다는 여가수

출처: 인스타그램 @o._.julia

과거 DSP 이호연 사장에 의해 스카우트된 기자는 그녀가 노래를 부르는 것을 보고 이호연에게 데려갔다고 한다.

이호연은 첫 만남에서 “왜 이렇게 뚱뚱하냐”고 직설적으로 말했으나, 그녀는 “성악을 하는 사람이니 문제없다”고 답했다고 전했다.

출처: 인스타그램 @o._.julia

핑클 출신 옥주현이 젊어진 외모를 과시하며, 자신의 채널에 “여긴 공주. 공주밤 맛이 훌륭했음”이라는 문구와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서 옥주현은 연한 청 멜빵 차림으로 청량하면서도 발랄한 분위기를 뽐내고 있다.

출처: 인스타그램 @o._.julia

더불어 과거 핑클 활동 시절과 비교해도 뒤지지 않는 동안 외모를 자랑하는 옥주현은 큰 눈, 완벽한 피부, 귀여운 포즈로 관심을 끌었다.

핑클의 메인보컬

한편 옥주현은 4인조 걸그룹 핑클에서 메인보컬을 담당했으며, 그룹 활동 이후 솔로가수 및 라디오DJ로 활동하다가 2005년부터 뮤지컬 배우로 전향해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출처: Fin.K.L

그녀의 대표작으로는 ‘위키드’, ‘엘리자벳’, ‘레베카’, ‘마타하리’ 등이 있으며, 인생 캐릭터로는 ‘위키드’의 엘파바, ‘엘리자벳’의 엘리자벳, ‘레베카’의 댄버스 부인, ‘마타하리’의 마타하리를 꼽는다.

‘별이 빛나는 밤’의 인기 코너 중 하나인 ‘별밤 뽐내기’에서 마라이어 캐리의 ‘Hero’를 부른 것이 계기가 되어 대성기획 이호연 대표의 관심을 받아 핑클 멤버로 첫 영입됐다.

출처: 인스타그램 @o._.julia

옥주현은 키가 커서 핑클 초기 활동 기간 동안 키가 비슷한 여가수로는 김이지, 김현정이 있었다.

나중에는 모든 멤버의 키가 170 후반대인 LPG에게 타이틀을 넘겨주었다. 핑클 활동 막바지에 이르러서야 멤버들의 실제 키가 공개되었는데, 실제로는 모두 장신이었다.

출처: 인스타그램 @o._.julia

또한 옥주현은 요가 다이어트 비디오를 출시하여 큰 인기를 끌었다고 한다. 이 다이어트 비디오는 그 중에서도 가장 히트했다고 전해진다.

그녀는 원래 얼굴이 조금 통통한 정도였고 비만 체형과는 거리가 멀었다. 키가 170cm 이상인 점을 고려하면 오히려 날씬한 편이었다. 체중 감량 과정에서 성형수술도 진행했다고 스스로 밝혔다.

출처: 인스타그램 @o._.julia

뮤지컬 배우로서 옥주현의 티켓 파워는 매우 뛰어나다고 할 수 있다. 그녀는 매년 열리는 골든티켓 어워즈에서 남녀 뮤지컬 배우 중 최초로 다섯 번이나 상을 수상했다.

실제로 뮤지컬 ‘레베카’에서 댄버스 부인 역할을 맡은 옥주현은 티켓팅이 시작된 지 5분 만에 VIP석을 완전히 매진시킬 정도로 탁월한 티켓 파워를 자랑한다.

출처: 인스타그램 @o._.julia

2019년에는 뮤지컬 ‘캣츠’의 영화화를 앞두고 그녀가 부른 ‘Memory’ 한국어 버전 커버송을 발표했다. 이 곡은 전 세계에서 유일하게 공식적으로 인정받은 커버곡으로, 옥주현은 그 유일한 주인공이 되었다.

Leave a Comment